효사랑 가족요양병원, 코로나19 예방 위한 위생물품 지원

효사랑 | 2020.09.03 10:05 | 조회 126



효사랑 가족요양병원(병원장 김정연)은 전북자원봉사센터(이사장 김광호)와 함께 소외 이웃들에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위생물품 꾸러미(KF 마스크, 소독미스트, 소독젤, 치약치솔세트등)을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사회공헌활동 선도 병원과 연계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생활(위생) 물품을 지원, 코로나19 전염가능성 차단과 개인 위생관리 강화로 안전한 전북 실현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효사랑 가족요양병원 임직원들은 함께 위생물품 꾸러미를 포장했고, 해당 물품은 100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정연 병원장은 “코로나19 빠른 종식을 위해 지역사회와 어려움을 함께 해결하고, 건강한 전북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과 봉사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북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침체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농촌일손돕기 등을 도내 기업들과 연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출처 : 전북도민일보(http://www.domin.co.kr)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